您现在的位置是:网站首页> 内容页

AG 골프, ‘물렁’ 필드와의 전쟁…유소연 처럼 지혜롭게, 꾸준하게

  • HappyLuke乐动娱乐网
  • 2019-02-18
  • 469人已阅读
简介김동민(왼쪽부터)최호영장승보오승택한국은내심이번대회에서2006년2010년대회처럼4개금메달싹쓸이를기대한다.하지만태국중국세가워낙급성장해인천
김동민(왼쪽부터) 최호영 장승보 오승택한국은 내심 이번대회에서 2006년 2010년 대회처럼 4개 금메달 싹쓸이를 기대한다. 하지만 태국 중국세가 워낙 급성장해 인천 아시안게임(금메달 1개) 보다 나은 금메달 2개 가량을 노린다. 작전대로 된다면 금메달 3개도 가능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코치진들은 훈련환경이 급변했기 때문에 선수들이 마시는 물 얼음 음식은 물론 양치 후 입안을 헹구는 물까지도 신경을 쓰고 있다.남녀 개인전은 나흘간의 스트로크 플레이로 메달리스트를 가린다.남자 단체전은 4 Best 3(1일 4명의 선수 중 좋은 성적 3개 합산) 여자 단체전은 3 Best 2(1일 3명의 선수 중 좋은 성적 2개 합산)로 점수를 메긴다.여자부에선 박소영 코치의 뒷바라지 속에 ▷유해란(숭일고2학년 / 2018 한국여자아마선수권 우승) ▷임희정(동광고 3학년 / 2018 베어크리크아마선수권 우승) ▷정윤지(현일고 2학년 / 2017 APGC Junior 우승)이 금빛 샷에 나서고 남자부에선 김태훈 정행규 코치의 뒷바라지 속에 ▷김동민(한체대 1학년 / 2018 GS칼텍스 매경오픈 5위) ▷오승택(한체대 2학년 / 2017 Australian Amateur 9위) ▷장승보(한체대 4학년 / 2017 GS칼텍스 매경오픈 6위) ▷최호영(한체대3학년 2018 Neighbors Trophy 6위)이 출전한다.abc@heraldcorp.com▶생생한 리뷰보고 최저가로 산다 헤럴드 리얼라이프▶리얼라이프 카카오플러스 친구맺기 ▶한입뉴스 ‘타파스’ 페이스북 친구맺기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공 헤럴드경제

文章评论

Top